May 18, 2024

해밀턴에서 홍역으로 5세 미만 미접종 아동 사망, 바이러스 위험성 다시금 경고

해밀턴에서 5세 미만의 미접종 아동이 홍역으로 사망하면서, 이 바이러스의 위험성을 다시금 상기시키고 있습니다. 최근 공중보건 온타리오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홍역 합병증으로 인해 입원한 어린이 5명 중 사망한 아동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2024년 해밀턴에서 확인된 6건의 홍역 사례는 모두 홍역 백신을 접종받지 않은 사람들에서 발생했습니다.

캐나다는 팬데믹 이후 홍역 사례가 다시 증가하고 있으며, 5월 4일 기준으로 전국적으로 75건이 보고되어 2019년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온타리오에서는 22건이 발생했으며, 이 중 13건이 어린이에게서 발생했고, 그 중 12명이 백신을 접종받지 않은 상태였습니다. 홍역은 특히 5세 미만의 미접종 어린이에게 폐렴, 뇌 부종, 실명, 호흡 부전 등의 심각한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보건 당국은 홍역을 예방하기 위해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COVID-19 팬데믹 동안 어린이 예방 접종 프로그램이 중단되어 예방 접종률이 감소했으며, 백신에 대한 잘못된 정보의 확산이 문제를 더욱 악화시키고 있습니다. 높은 예방 접종률을 유지하는 것은 홍역이 지역 사회에서 다시 확산되는 것을 막는 데 필수적입니다.

Urbanminute | 어반미닛

캐나다의 이야기를 함께 만들어갑니다

주간 TOP기사

© Urbanminute 2022-2024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