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gust 14, 2023

온타리오주, 1분기 추가 지출 7억 6,660만 달러: 비상 자금에서 대부분 충당

온타리오주는 이번 회계연도 1분기에 계획보다 약 7억 6,660만 달러를 더 지출했습니다. 그러나 거의 모든 신규 지출이 비상 자금에서 충당되었기 때문에 주정부의 수익은 동일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피터 베슬렌팔비(Peter Bethlenfalvy) 재무부 장관이 오늘 발표한 재정 업데이트에서 2023-24년 적자 전망치는 봄 예산안에 명시된 13억 달러로 그대로 유지됩니다.

수입과 지출은 예산 예측과 거의 변동이 없으며, 지출을 자세히 살펴보면 7억 6,660만 달러의 새로운 프로그램 지출이 명시되어 있습니다.

이 중 약 절반은 대규모 제조업을 위한 산업 용지 개발에 사용되었고, 치안, 토론토의 홍수 방지, 오타와의 저렴한 주택, 온타리오의 와인 부문에도 자금이 투입되었습니다.

7억 6,660만 달러의 대부분은 40억 달러로 책정된 비상 기금에서 나온 것입니다.

온타리오주의 한 재정 감시관은 이러한 유형의 회계가 투명하지 않다며 정부의 비정상적으로 큰 비상 기금에 대해 비판하였습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