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gust 3, 2023

틱톡 동영상 폭로: 온타리오 취업 시장의 냉혹한 현실, 맥도날드 채용에 300명 줄서

온타리오에서 일자리를 찾고있는 사람들이 겪는 치열한 경쟁을 보여주는 여러 틱톡 동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최근 며칠 동안, 지역 식료품점과 다른 회사들이 개최한 채용 행사에 예상치 못한 수의 사람들이 지원하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들이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이는 대부분 캐나다에 새로 온 사람들이 이른바 '가짜 꿈'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키치너의 맥도날드에서 열린 채용 박람회에 놀라운 수의 사람들이 몰린 모습을 담은 동영상이 추가로 공개되었습니다. 이 짧은 동영상에는 교육 센터에서 시작하여 주차장을 지나 블록 주변으로 이어지는 수백 명의 긴 줄이 "맥도날드 취업 박람회에 왔는데 300명이나 줄을 섰다"는 텍스트와 함께 나타납니다.

@cshibz Its literallt impossible to find a job here! This was before the job fair even started. People must have been lined up since 7am #mcdonalds #jobfair #kitchenerwaterloo #kitchener #ontariocanada #canada ♬ Oh No - Kreepa

동영상 게시자는 "문이 열기 한참 전인 아침 7시부터 사람들이 줄을 섰을 것"이라고 게시물에 설명했습니다. "말 그대로 여기서 일자리를 찾는 것은 불가능합니다."라고 그녀는 덧붙였습니다.

많은 댓글 작성자들은 이 줄이 인기 있는 콘서트 티켓이나 독점 상품을 받기 위한 것이 아니라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으며, 현재 캐나다에서 도대체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충격을 받은 듯 한 반응을 보입니다.

한 여성은 "토론토에서 4개월 동안 최저임금 일자리를 찾으려고 노력해왔어요. 많은 곳에 지원했지만 자리가 없었어요."라는 글을 남기며 최근 현지 취업 시장에서 겪은 자신의 경험과 실망을 공유했습니다.

또 다른 여성은 "계산원 면접을 보기 위해 4시간 동안 줄을 서서 기다렸지만 거절당했습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금리 인상과 통제 불능의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생활비가 계속 치솟고 있고, 제한적이고 비싼 주택 공급으로 인해 많은 캐나다인들이 그 어느 때보다 불안정한 재정 상태에 처해 있습니다. 또한 캐나다로의 이민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으며, 일부 유학생과 난민 신청자들은 거리에서 생활하며 일자리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습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