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27, 2023

올리비아 차우, 토론토 새 시장으로 7월 12일 취임 예정

토론토의 새 시장인 올리비아 차우가 7월 12일에 취임할 예정이라고 시 서기가 밝혔습니다.

6월 27일 성명에서 존 엘비지(John D. Elvidge) 시 서기는 차우의 차기 시장 공식 임기 시작 요청은 "공식 결과의 인증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지방선거법에 따라 "늦어도 6월 28일(수)까지는" 그렇게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공식 인준이 완료되면 차우는 시 서기와 함께 취임 선언을 할 예정입니다. 취임식이 언제 열릴지에 대한 세부 사항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습니다.

엘비지는 차우 후보가 얻은 269,372표로 승리한 어젯밤 선거 결과가 현재 "비공식적"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아나 바이라오(Ana Bailao) 전 토론토 시의원이 235,175표를 얻어 2위를 차지했으며, 2015년부터 2020년까지 토론토 경찰청장을 지낸 마크 손더스(Mark Saunders)가 62,167표로 3위를 차지했습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