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23, 2023

캐나다 식품 관리청, 리스테리아 오염 가능성으로 냉동 베리 브랜드 리콜

캐나다 식품 관리청(CFIA)이 리스테리아 오염 가능성 때문에 온타리오에서 판매된 특정 냉동 베리 브랜드를 리콜하고 있습니다. 목요일에 발표된 리콜 공지에 따르면, 유통기한이 2024년 9월 16일인 Whole Foods Market의 365 브랜드 유기농 냉동 블랙베리 284g가 그 대상입니다. 해당 제품은 BC 주에서도 판매되었다는 연방 기관의 경고가 있습니다.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라 알려진 리스테리아는 섭취 시 질병을 일으킬 수 있는 박테리아입니다. CFIA는 리콜 대상 제품을 섭취한 후 병에 걸린 것으로 의심되는 사람들에게 의료 서비스 제공자에게 연락하라고 촉구하고 있습니다.

보건 당국은 리콜 대상 제품을 섭취하거나, 제공하거나, 사용하거나, 판매하거나, 배포하지 말라고 당부하며, 해당 제품을 버리거나 구입한 매장에 반품하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메스꺼움, 구토, 근육통, 지속적인 발열, 심한 두통, 목 뻣뻣함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임산부, 노약자, 면역력이 약한 사람들은 특히 위험합니다.

임산부는 감염되더라도 경미한 증상이나 독감과 유사한 증상을 경험할 수 있지만, 이 감염은 조산, 신생아 감염 또는 사산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공지사항에는 '심각한 질병의 경우 사망할 수도 있다'라고 적혀 있습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