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19, 2023

TTC 내에서 인종 비하 발언을 한 여성, 폭행 혐의로 수배중

토론토 경찰은 지난달 TTC의 로렌스 지하철역에서 인종 비하 발언을 하고 피해자를 폭행한 혐의로 수배 중인 여성을 찾고 있습니다.

경찰은 증오심에 기반한 폭행 혐의로 이 여성의 신원을 파악하기 위해 대중의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5월 16일 화요일 오전 2시 30분경, 경찰은 로렌스 지하철역에서 발생한 폭행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습니다.

이 여성은 소란을 일으킨 소동으로 TTC 내에서 떠나라는 명령을 거부했고 이에 따라 TTC 직원이 현장에 출동하여 상황을 무마시키려 했으나, 해당 용의자는 인종 비하 발언을 하고 피해자를 폭행한 후 경찰이 도착하기 전에 현장에서 도망쳤습니다.

용의자는 약 30세, 중간 체격의 갈색 머리 여성으로, 검은색 코트와 빨간색 셔츠, 밝은색 바지, 어두운색 신발을 착용하고 있었다고 알려졌습니다. 용의자에 대한 정보를 가진 사람은 익명으로 경찰이나 범죄 신고 센터에 연락 바랍니다.

이 폭행 사건은 편견이나 증오에 기반한 혐오 범죄로 간주되어 경찰내 증오 범죄 전담반과 협력하여 조사중에 있습니다.

혐오 범죄로 기소되어 유죄 판결을 받는 경우, 가중 처벌 대상입니다. 증오 조장 및 대량 학살 옹호 등을 포함한 증오 선동으로 간주되는 사건은 더욱 엄격한 조사를 받습니다. 이 경우, 일반적으로 기소는 추후에 이루어지며, 법무부 장관의 승인이 필요합니다.

Image(s) and media content(s) in this post may be subject to copyright.
최근기사
뉴스, 정치
부동산, 경제
음식, 명소
예술, 문화
의료, 건강
유학, 이민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