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ir Straus, 18, wants to be Toronto's next mayor
April 24, 2023

토론토의 차기 시장이 되고 싶은 18세 소년

올해 초 18살이 된 Meir Straus는 단 한 가지 생일 선물을 원했습니다. 바로 토론토 시장 후보로 등록할 수 있는 자격을 얻는 것이었습니다.

현재 50명의 후보가 등록하여 경쟁하고 있습니다. 토론토 시장 후보자 명단에 있는 모든 사람은 200달러의 등록비를 납부했으며, 18세 이상, 캐나다 시민권자, 토론토 거주자 또는 토지 소유자, 캐나다에서 투표할 수 있는 자격 조건을 충족합니다.

노스욕의 사립학교에 다니는 Straus는 이러한 조건을 충족합니다. 그는 자신의 시장 출마가 부분적으로 '농담' 캠페인이라고 인정하지만, 이번 기회를 자신에게 가장 중요한 시민 문제에 대해 이야기할 기회로 삼고 싶다고 말합니다.

"저와 제 친구들이 웃고 있는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저는 다른 후보들이 하지 않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정치계에는 유머가 필요하고, 특히 우리 세대를 둘러싼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는 사람이 필요합니다."

Straus는 젊은이들의 주택 구입이 '불가능'하다는 점과 토론토 전역에 퍼지고 있는 정신 건강 위기 등이 충분히 논의되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제 또래의 사람들은 박탈감을 느끼고 있습니다."라고 그는 말합니다. "우리 세대는 절대 집을 소유하지 못할 것입니다. 제가 자란 곳에서 내 집을 마련할 수 없다는 것은 저에게 큰 문제입니다."

"도시의 정신 건강 위기가 노숙자 문제를 더욱 악화시키고 있습니다."라고 그는 덧붙였습니다. "이런 종류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기관이 부족합니다."

Straus는 이러한 사회학적 관심사를 캠페인의 핵심으로 삼고 있지만, 홍보 자료에는 농담을 섞어 넣기도 했습니다. 그가 제안한 정책에는 공공 벤치를 빈백(bean bag) 의자로 교체하고, 토론토 너구리를 응급 구조대원으로 훈련시키고, "대마초 냄새 전담반"을 구성하는 것 등이 있습니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젊은이들을 단결시키는 것은 정말 어렵습니다. 하지만 제 캠페인이 젊은이들에게 그런 영향을 줄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젊은이들이 선거에 관심을 갖게 되기를 바랍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