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A home prices rose by more than most residents' annual income in 2022
   April 16, 2023

2022년 GTA 주택 가격은 주민 연간 소득보다 더 많이 상승

최근 부동산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에 광역토론토지역(GTA)의 주택 가격이 대부분의 주민이 1년 동안 버는 소득보다 더 많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캐나다 부동산 웹사이트인 Zoocasa는 2022년 GTA 전역의 30개 부동산 시장을 조사하여 주택 가격의 변동과 거주자의 세후 소득을 비교했습니다.

이를 통해 보고서는 소득 대비 주택 가격 상승률을 비교했습니다.

이 보고서는 토론토 지역 부동산 위원회의 주택 가격을 조사하고 캐나다 통계청의 세후 가구 소득을 조사했습니다.

주택 가격 변화는 2021년과 2022년 수치를 비교하여 계산했다고 보고서는 밝혔습니다.

GTA의 30개 부동산 시장 중 20곳의 주택 가격이 중위 소득의 절반 이상(50~7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토론토에서는 주택 가격이 세후 소득 74,000달러인 거주자 중위 소득의 거의 90%까지 상승했습니다.

토론토 동부에 거주하는 주택 소유자의 소득 대비 상승률이 거의 100 %로 가장 높았으며 토론토 중심부는 71 %를 약간 넘는 가장 작은 차이를 보였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리치몬드 힐과 스쿠곡(Scugog)는 중위 소득의 100퍼센트 이상의 주택 가격 상승을 보였으며, 이는 GTA에서 유일하게 가파른 변화를 보인 두 곳입니다.

중위 소득이 89,000달러인 리치몬드 힐의 주택 가격은 2022년에 91,706달러로 상승했으며, 이는 주민 소득의 약 103%에 해당합니다.

한편, 스쿠곡에서는 주택 가격이 133,063달러로 상승하여 중위 소득 92,000달러에서 거의 145% 상승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GTA에서 주택 가격이 전년 대비 하락한 지역은 단 세 곳뿐이었습니다: 캘레든, 킹, 억스브리지(Caledon, King and Uxbridge)입니다.

Urbanminute | 어반미닛

캐나다의 이야기를 함께 만들어갑니다

주간 TOP기사

© Urbanminute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