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tario weather could break records, but snow will return
April 14, 2023

온타리오 날씨는 기록을 깻지만 눈이 다시 돌아옵니다.

이번 주 토론토의 날씨가 너무 좋아서 로저스 센터의 개폐식 지붕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시즌 중 가장 빨리 열렸습니다.

지난 4월에도 따뜻한 기온이 관측된 적은 있지만, 캐나다 환경부 기상학자 스티븐 플리스페더(Steven Flisfeder)는 이달 초에 이렇게 지속적으로 따뜻한 날씨는 "매우 드문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4월 내내 기온이 20도, 심지어 20도 중반에 이르는 것은 꽤 흔한 일입니다. 며칠 연속으로 이런 날씨가 이어지는 경우는 흔하지 않은데, 이번 주말까지 이런 날씨가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다음 주에 더 익숙한 초봄 기온과 눈이 오기 전에 더위를 즐길 수 있을 때 즐기고 싶을 것입니다.

날씨 네트워크에 따르면 월요일과 화요일 광역 토론토 지역의 비는 가벼운 눈으로 바뀔 것입니다. 기온은 남은 한 달 동안 10도 이하로 설정되어 있으며 어떤 날은 다른 날보다 더 맑습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