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milton, Ont., declares state of emergency over opioids, homelessness, mental health
April 14, 2023

온타리오 주 해밀턴: 오피오이드, 노숙자, 정신 건강에 대한 비상 사태 선포

해밀턴 시의회는 목요일에 노숙자, 오피오이드 중독, 정신 건강 문제로 인해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비상사태를 승인하는 동의안이 통과되었다고 해서 온타리오주 남부의 도시가 즉각적으로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프로그램을 시작해야 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안드레아 호와스 시장(Mayor Andrea Horwath)은 주 정부에 지역 공중 보건 기관 그룹의 권고에 따라 조치를 취하도록 요청할 것입니다.

여기에는 해밀턴에서 오피오이드 관련 사망과 과다 복용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했다는 1월 보고서 이후 중독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을 위한 서비스 및 피해 감소 프로그램 확대가 포함됩니다.

이 보고서는 2005년에 오피오이드 관련 사망자가 26명인데 비해 2021년에는 166명이라고 밝혔으며, 그중 65% 이상이 25세에서 65세 사이의 남성이라고 지적했습니다.

호와스 시장은 또한 2021년 감사원 보고서에 따르면 주정부가 노숙자 문제에 충분한 자원을 할당하지 않고 있다고 밝혀진 후 주정부에 노숙자에 대한 자금 지원 모델을 수정할 것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호와스는 온타리오주와 온타리오주 보건부(Ontario Health) CEO에게 인플레이션과 인구에 따른 연간 인상률을 포함하여 정신건강 서비스의 격차를 완전히 해소하기 위해 "즉시" 자원금을 지원할 것을 요청할 것입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