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운전 탄원 후 강등 된 토론토 경찰 재판소 전 책임자
April 4, 2023

음주 운전 인정 후 강등 된 토론토 고위급 경찰

토론토 경찰의 징계 부서를 이끌던 고위급 경찰이 지난해 피커링에서 발생한 음주 운전 사고와 관련해 위법 행위 혐의에 대해 유죄를 인정한 후 강등될 예정입니다.

리야즈 후세인 경위(Supt. Riyaz Hussein)는 월요일 토론토 경찰 재판소에서 이 같은 탄원을 했습니다. 토론토 경찰 대변인은 후세인이 12개월 동안 경감에서 경위 직급으로 강등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강등은 내일부터 시작됩니다.

이 사건에 기소되기 전에 후세인은 경찰 재판소를 이끌며 경찰관의 위법 행위 여부를 판단하고 벌칙을 부과하는 업무를 담당했습니다.

이번 사건의 해결은 후세인이 혈중 알코올 농도 80밀리그램 이상의 상태에서 자동차를 운전한 혐의에 대해 유죄를 인정하고 1,200달러의 벌금과 90일 운전 정지 처분을 받은 지 수개월 만에 이루어졌습니다. 후세인은 또한 운전 정지 기간을 단축하는 대신 9개월 동안 점화 연동 장치를 사용하라는 명령을 받았습니다.

월요일에 증거로 제출된 합의된 사실 진술서에 따르면, 후세인은 2022년 1월 13일 피커링(Pickering)을 통과하는 401번 고속도로에서 동쪽으로 운전하던 중 같은 방향으로 향하던 다른 차량과 충돌하는 사고를 당했습니다.

문서에 따르면 경찰은 현장에 출동하여 도로변 음주 측정을 요구했습니다. 후세인은 이에 응했고 측정장치는 혈액 100밀리리터당 0.90밀리그램 이상의 혈중 알코올 농도를 나타내는 불합격으로 기록되었다고 문서에 기록되 있습니다.

문서에 따르면 조사 중인 온타리오 경찰관은 후세인이 사고 후 "불안정"하고 "거의 넘어질 뻔했다"는 것을 목격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후세인의 차량에서 운전석 아래에서 열린 술병과 오른쪽 조수석 바닥에서 밀봉된 술병 등 두 술병을 발견했습니다.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