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1번 고속도로: 북미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인가요?
March 28, 2023

401번 고속도로: 북미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인가요?

401번 고속도로가 북미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라는 말은 종종 들었지만, 실제로 사실이며 그렇다면 어떤 의미가 있을까요?

401번 고속도로가 미국과 멕시코의 다른 고속도로와 어떻게 비교되는지 알아보기 위해 데이터를 살펴봤습니다.

특정 고속도로의 '혼잡도'를 결정하기 위해 많은 교통 기관에서는 365일 동안 매일 평균적으로 고속도로를 주행하는 차량의 수인 평균 일일 교통량(Average Annual Daily Traffic - AADT)을 측정합니다. 교통량은 일반적으로 전자 교통량 계수기를 사용하여 수집되며, 많은 기관에서 몇 년에 한 번씩 온라인으로 데이터를 게시하고 일부는 매년 데이터를 게시합니다.

캐나다의 401번 고속도로의 토론토 구간은 의심할 여지 없이 캐나다 전역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 구간입니다. 온타리오주 교통부(Ontario’s Ministry of Transportation - MTO)에서 발표한 가장 최근의 AADT 데이터는 2019년의 데이터입니다(코로나 이전).

MTO의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 하루 평균 약 314,200대의 차량이 스카보로에서 401번 도로를 이용했고, 약 378,500대가 노스욕 구간을, 약 386,850대가 에토비코크(Etobioke)를 통과하는 구간을 이용했습니다.

2019년 하루 평균 약 359,850대의 차량이 401번 고속도로의 토론토 구간을 주행했으며, 가장 혼잡한 구간은 렌포스 드라이브와 427번 고속도(Renforth Drive and Highway 427)로 사이로, 평균 450,300대의 차량이 통행했습니다.

캐나다에서 두 번째로 붐비는 고속도로는 메트로폴리탄 오토루트(Metropolitan Autoroute)로, 몬트리올 시내를 통과하는 오토루트 40의 일부 구간입니다. 이 도로는 또한 캐나다 횡단 고속도로의 일부로 서명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퀘벡 교통부의 AADT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에 이 고속도로에서 가장 혼잡한 구간인 몬트리올의 생-위베르/크리스토프-콜룸 거리와 자리 에스트 거리(Rue Saint-Hubert/Christophe-Columb and Rue Jarry Est in Montreal) 사이의 구간을 하루 평균 약 167,000대의 차량만 통행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멕시코의 고속도로

멕시코의 고속도로 멕시코 통신 교통 사무국의 AADT 데이터는 매년 발표됩니다. 이 데이터에 따르면 멕시코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는 멕시코시티, 몬테레이, 과달라하라(Mexico City, Monterrey, and Guadalajara) 등 일부 대도시의 대도시 지역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러나 멕시코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인 몬테레이의 멕시코 연방 고속도로 54번 구간조차도 하루 평균 차량 통행량이 10만 대를 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9년, 몬테레이 센트로와 시내 북동쪽 교외 시우다드 아포다카 사이의 고속도로에서 가장 많이 이용되는 구간은 하루 평균 95,232대의 차량이 통행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의 고속도로

미국의 고속도로 물론 미국에는 혼잡한 고속도로가 많지만, 대부분의 경우 남쪽으로 내려가는 교통량은 401번 고속도로와 비교하면 여전히 미미합니다. 미국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 중 하나는 시카고를 지나는 댄 라이언 고속도로(Dan Ryan Expressway)로, 401번 고속도로와 유사한 급행 및 집선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리노이주 교통부의 AADT 데이터에 따르면 2016년 시카고 시내 근처의 290번 주간 고속도로와 시카고 남부의 57번 주간 고속도로를 이용한 차량은 평균 297,940대에 불과했습니다.

캘리포니아에서도 로스앤젤레스에 있는 405번 고속도로는 미국에서 가장 비좁기로 악명 높은 고속도로 중 하나로 꼽힙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가장 혼잡한 고속도로이지만, 캘리포니아 교통국(Caltrans)의 AADT 데이터에 따르면 401번 고속도로보다 교통량이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7년 하루 평균 약 269,420대의 차량이 LA 카운티를 통과했고, 269,313대의 차량이 오렌지 카운티를 통과했습니다.

뉴욕시 인근 퀸즈에 있는 롱아일랜드 고속도로(Long Island Expressway)는 항상 붐비는 또 다른 경로입니다. 뉴욕 교통국(New York’s Department of Transportation)에 따르면 이 도로는 트라이스테이트 지역에서 가장 교통량이 많은 고속도로이지만, 2016년 AADT 데이터에 따르면 401번 고속도로보다 교통량이 훨씬 적은 평균 224,901대의 차량만 통행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비교를 위해 401번 고속도로의 2016년 AADT 데이터에 따르면 하루 평균 331,084대의 차량이 토론토 구간을 주행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결론

멕시코와 미국을 비교했을때 401번 고속도로가 실제로 북미에서 가장 바쁜 고속도로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자랑할 만한 사실은 아니지만, 묘한 자부심을 느낄 수 있지 않나요?

© Urbanminute Inc. 2022-2023 All Rights Reserved
어반미닛의 모든 글들은 캐나다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고 있습니다.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