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July 9, 2024

토론토에 허리케인 베릴의 여파 도달로 폭염 완화 가능성

토론토 지역은 이번 주 중반에 허리케인 베릴(Beryl)의 여파로 인해 기온이 내려가고 폭우가 내릴 가능성이 있습니다. 캐나다 환경부(Environment Canada)는 남부 온타리오 대부분 지역에 대해 특별 기상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이 성명은 화요일이나 수요일 밤부터 목요일까지 "폭우"가 내릴 수 있음을 경고하고 있습니다.

기상학자들은 일부 지역에서 시간당 20에서 40밀리미터의 강우량을 기록할 수 있다고 예측하고 있으며, 이는 홍수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캐나다 환경부의 수석 기후학자 데이브 필립스(Dave Phillips)는 "이 시스템은 현재의 폭염을 일시적으로 완화시킬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베릴은 카테고리 1 허리케인으로 텍사스에 상륙했으며, 이번 주 중반에 토론토 지역에 비를 가져올 것입니다.

현재 토론토는 캐나다 환경부의 폭염 경고 하에 있습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체감 온도가 35도에서 38도에 이를 수 있으며, 밤에는 기온이 20도 이하로 내려가지 않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폭염으로 인해 노인, 유아, 임산부, 신체적 또는 정신적 질병이 있는 사람들, 장애인 등은 건강에 더 큰 위험을 겪을 수 있습니다.

토론토 피어슨 국제공항은 이번 폭염으로 인해 항공편 지연 가능성을 경고하고 있으며, 특히 텍사스로 가는 항공편은 허리케인 베릴의 영향으로 인해 지연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출처: CP24

Image(s) and media content(s) in this post may be subject to copyright.
최근기사
뉴스, 정치
부동산, 경제
음식, 명소
예술, 문화
의료, 건강
유학, 이민
linkedin facebook pinterest youtube rss twitter instagram facebook-blank rss-blank linkedin-blank pinterest youtube twitter instagram